연구보고서

즐겨찾기 공유하기 프린트

좌, 우로 이동가능합니다.

글번호
16190
작성일
12.10.30 14:30:12
조회수
2604
글쓴이
타이틀 : 주택 점유형태 전환 특성 분석

“임차와 자가 시장에서 1~2인 가구의 역할 중요성 증가”

주택산업연구원(원장 南熙龍)은 『주택 점유형태 전환 특성 분석』 보고서에서 가구의 점유형태 변화 특성을 분석한 결과, 수도권 주택가격 상승이 둔화된 2010년 자가로 이사한 가구 중에서 1~2인 전세가구의 자가 전환 비중이 2006년에 비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임차시장 뿐만 아니라 자가시장에서도 1~2인 가구의 역할이 커지고 있으며 소형의 저렴한 주택을 선호하는 계층이라는 점에서 향후 소형주택 매매수요는 꾸준히 유지될 것으로 예상하였다.

주거실태조사자료를 통해 가구의 점유형태 전환 특성을 분석한 결과, 수도권 주택가격이 크게 상승한 2006년에 비해 주택가격 상승이 둔화된 2010년에는 자가로 이사한 가구 중에서 1~2인 가구가 차지하는 비중이 증가한 것이 특징적이다.

수도권의 경우 전세에서 자가로 전환한 가구 중에서 1~2인 전세거주 가구의 자가전환 비중이 2006년 15.9%에서 2010년 24.2%로 8.3%p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전세에서 자가로 전환한 가구 중 3~4인 가구 비중은 71.7%에서 69.0%로 소폭 줄었으며, 5인 이상가구 비중은 12.5%에서 6.9%로 5.6%p가 감소하였다.

수도권 1~2인 가구 비중이 2005년 38.3%에서 2010년 44.0%%로 5.7%p 증가한 것을 고려하면, 자가 전환 가구 중에서 1~2인 가구가 차지하는 비중이 증가하는 속도가 상대적으로 빠르게 나타나고 있다.

이 같이 자가시장에서 1~2인 가구 비중이 커지고 있다는 점과, 1~2인 가구 증가세가 지속될 것을 고려하면 임차시장에서 뿐만 아니라 자가 시장에서의 1~2인 가구 영향은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수도권의 경우, 전세에서 자가로 전환한 1~2인 가구 중 30대의 비중이 높게 나타났으며, 30대 1~2인 가구의 생애주기 특성상 저렴한 소형 주택을 선호한다는 점에서 소형주택의 수요는 꾸준히 유지될 것으로 예상된다.

첨부파일 첨부파일 (파일 명이 길 경우 브라우저 특성상 파일명이 잘릴 수 있습니다.)